•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세상을 아름답게 만든 500가지 이야기 담은 특별한 전시회, WCO ‘2016 컬처디자이너 어워즈’ 개최

10일~11일 문화역서울 284에서 진행

박은비 기자입력 : 2016.12.09 10:51:02 | 수정 : 2016.12.09 10:51:05

[쿠키뉴스=박은비 기자] 세상을 아름답게 만드는 500가지 이야기를 담은 특별한 전시회와 시상식이 진행된다. 

국제 문화교류 네트워크 월드컬처오픈(위원장 홍석현)은 오는 12월 10일(토)부터 11일(일)까지 양일간 문화역서울 284에서 ‘세상을 아름답게 만드는 500가지 이야기’를 주제로 ’2016 컬처디자이너 어워즈’를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자신의 열정과 재능을 창의적으로 펼치며 우리 사회가 필요로 하는 공감과 소통, 공익과 나눔의 문화를 만들어가고 있는 컬처디자이너들의 활동을 널리 알리고, 그들을 독려하기 위해 기획됐다. 

세부적으로는 컬처디자이너들의 다양한 아이디어를 만나볼 수 있는 전시회와 올해 선정된 500인을 위한 시상식으로 진행된다. 

먼저 전시는 ▲ 컬처디자이너 500인의 얼굴과 활동모습을 미디어아트와 지구 위에 펼쳐지는 다양한 영상 작품을 통해 간접적으로 체험해볼 수 있도록 한 ‘컬처디자이너展’과 ▲ 디자이너의 창의적 아이디어가 구현된 활동과 작품들로 꾸며진 ‘컬처디자이너 작품展’ ▲ 지난 17년간 월드컬처오픈이 펼쳐 온 여러 문화사업을 일러스트와 영상으로 소개하는 ‘월드컬처오픈展’으로 구성된다. 

이밖에 업사이클링 전시회와 공공미술프리즘의 도시재생활동, 어르신들을 위한 실버극장인 미림극장 등도 선보인다. 

행사 이튿날인 11일에는 컬처디자이너 500명을 위한 감사패 수여식과 공연 무대가 이어진다. 특히 발달장애 청소년들이 음악을 통해 소통하는 하트하트 오케스트라의 주제공연과 ‘듣는 뮤지컬’을 모토로 재능 나눔 기부공연을 하는 뮤직할팀의 축하공연 등을 만나볼 수 있다.  

이와 관련 2016 컬처디자이너 어워즈를 기획한 김관수 총감독은 “이번 행사는 컬처디자이너와 대중이 함께하는 행복한 세상의 축소판이 될 것”이라며, “예술, 봉사, 나눔 등 행복한 세상을 위한 다양한 방법들을 통해 어렵고 힘든 시대를 살아가고 있는 사람들이 진정한 행복의 의미를 되짚어 볼 수 있는 시간을 가질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한편, 월드컬처오픈은 문화나눔, 문화교류, 문화지원을 목표로 컬처디자이너들의 공익 문화활동을 지원하는 국제 문화교류 네트워크이다. 국내에서는 지난 2015년 12월부터 컬처디자이너 발굴 캠페인을 진행해 500여명의 컬처디자이너를 선정했다.


eunbi0426@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쿠키영상

1 /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