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청-중진공, 2017년 '청년내일채움공제' 사업 본격 실시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중기청-중진공, 2017년 '청년내일채움공제' 사업 본격 실시

이훈 기자입력 : 2017.01.09 15:13:48 | 수정 : 2017.01.09 15:13:50

[쿠키뉴스=이훈 기자] 중소기업청과 중소기업진흥공단은 시범사업으로 운영해 온 ‘청년내일채움공제’ 사업을 2017년부터 본격적으로 실시한다.

청년내일채움공제는 중소‧중견기업에 취업한 청년의 자산형성을 지원해 장기근속을 유도하고자 시행하는 제도로서 중소기업 등에 취업한 청년에게 장기근속과 목돈마련의 기회를, 기업에게는 우수인력 채용 및 고용유지 기회를 제공한다.

청년내일채움공제는 만 15세 이상 34세 이하의 청년과 상시근로자 5인 이상의 중소‧중견기업이 가입 가능하다. 신규 취업한 청년이 2년간 근속하면서 본인납입금 300만원을 적립시 정부(600만원, 취업지원금)와 기업(300만원)이 2년 동안 공제부금을 적립하여 총 1200만원의 목돈을 마련해 준다.

청년내일채움공제에 가입한 기업에게는 각 참여유형에 따라 정부지원금이 500만원에서 720만원까지 지원된다.

또한 청년내일채움공제 가입기업은 인재육성형 정책자금, 중소기업 연수사업, 수출역량강화사업 등 중기청에서 시행하는 41개 사업참여시 가점 등 혜택을 부여받을 수 있다.

청년내일채움공제에 가입하고자 하는 청년과 기업은 청년내일채움공제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이 가능하며, 각 지역별 운영기관을 통해 빠르고 편리하게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hoon@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쿠키영상

1 /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