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한신공영, 올해 첫 수주…'마곡 9단지' 공사 맡아

이연진 기자입력 : 2017.01.11 14:19:12 | 수정 : 2017.01.11 14:19:15

[쿠키뉴스=이연진 기자] 한신공영이 새해 시작과 함께 마곡 9단지 아파트 건설공사를 따내 마수걸이 수주에 성공했다.

한신공영은 지난 10일 서울주택도시공사(SH)가 발주한 마곡도시개발사업지구 9단지 사업을 수주했다고 11일 밝혔다.

이 사업은 지하 2층∼지상 16층 아파트 19개동과 오피스 1개동을 짓는 프로젝트다. 총 1529가구 규모로 전용면적 49㎡, 59㎡, 84㎡ 3개 타입으로 구성돼 공공분양, 국민임대형식으로 공급될 계획이다. 이와 함께 판매시설, 업무시설, 부대복리시설도 같이 들어선다.

총 계약금액 1923억원 규모로 한신공영이 절반 가량의 지분을 확보했다. 마곡 9단지 사업에서 한신공영이 50.8%, 삼환기업이 43.3%, 대진공무가 5.8% 지분을 차지한 상태다.

이번 사업은 SH가 발주한 사업중 첫번째로 종합평가낙찰제 입찰방식이 도입됐다. 종합평가낙찰제는 시공실적, 신용평가, 가격 뿐 아니라 기술능력, 시공품질, 하도급 적정성 등까지 평가해 건설사를 선정하는 방식이다. 최저가격 입찰 순으로 낙찰 순위를 정하는 기존 최저가 낙찰제의 부실시공 우려 등 부작용을 막기 위해 도입된 낙찰방식이다. lyj@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쿠키영상

1 /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