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CJ대한통운, ‘맞춤형 고졸 신입사원’ 사령장 수여식 개최

이훈 기자입력 : 2017.01.12 11:29:50 | 수정 : 2017.01.12 11:29:52

CJ대한통운 제공

[쿠키뉴스=이훈 기자] CJ대한통운은 지난 11일 서울 중구 필동 CJ인재원에서 ‘신입사원 사령장 수여식’을 진행했다.

CJ대한통운은 자녀가 입사하기까지 도와준 가족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기 위해 매년 고졸 신입사원 사령장 수여식에 가족을 초청하고 있다.

이날 행사에는 고졸 신입사원 26명과 가족, 박근태 사장을 비롯한 임직원 등 총 80명이 참석했다. 특히 신입사원들은 박 사장으로부터 사령장과 배지, 양복 정장 1벌씩을 받았다.

CJ대한통운은 지난 2012년 교육부와 산학협력을 위한 ‘마이스터고 및 특성화고 채용 양해각서(MOU)’를 체결한 후 실습 위주의 맞춤형 인턴십 교육 프로그램인 주니어 트랙(Junior-Track)을 운영해왔다.

주니어 트랙은 산업인력 조기 육성을 위해 정부에서 설립한 마이스터고와 특성화고 우수인력을 재학 중 선발해 현장 실습을 거친 후 졸업과 동시에 입사의 기회를 제공하는 우수인력 확보 프로그램이다.

CJ대한통운은 주니어 트랙을 통해 2012년 1기 선발을 시작으로 올해 3기까지 매년 20여명의 우수 고졸인력을 채용하고 있다. 이번 3기 입사자들은 2014년 12월 선발된 이후 방학마다 2박 3일의 합숙교육을 받았으며, 지난해 여름방학에는 전공 및 희망진로에 따라 택배, 항만하역, 물류센터, 국제물류 등 전국 각지의 사업장으로 배치돼 현장 실무를 익혔다.

CJ대한통운은 신입사원들이 부서 배치 후 회사 생활과 업무에 잘 적응할 수 있도록 1대 1 멘토링 프로그램을 지원한다. 또한 6개월 동안 현업 부서에서 업무 경험을 쌓으며 도출한 개선 아이디어를 다른 부문에 근무중인 입사자들과 공유하는 기회도 제공한다.

CJ대한통운의 주니어 트랙은 체계적인 교육 프로그램 구성 및 철저한 관리에 따라 참가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hoon@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쿠키영상

1 /
5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