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50만 경북노인, 새해 힘찬 도약 다짐

‘경북노인회 신년 교례회’개최, 노인행복실현 위한 역량 결집

김희정 기자입력 : 2017.01.12 16:07:59 | 수정 : 2017.01.12 16:08:13

12일 열린 대한노인회 경북도연합회 신년교례회에서 주요 참석자들이 시루떡을 자르고 있다. 경상북도 제공.

 

[쿠키뉴스=김희정 기자] 경상북도는 정유년 새해를 맞아 도내 노인들의 화합과 결속을 다짐하는 행사를 마련했다.

경북도는 12일 대구 인터불고호텔에서 김관용 도지사, 김응규 도의회 의장, 박화진 경북경찰청장 등 도 단위 기관장을 비롯해 이 심 대한노인회 중앙회장, 도내 시·군 지회장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대한노인회 경북도연합회 신년교례회’를 가졌다.

행사는 새해인사, 시루떡 자르기, 축배, 기념촬영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참석자들은 여명·행운·희망·번창을 내포하는 붉은 닭의 해를 맞아 신도청 시대의 새로운 기운으로 경북노인의 복지를 증진하고 노인행복실현을 위한 역량을 결집했다.

박영일 경북도연합회장은 신년인사를 통해 “2017년 한해도 50만 경북노인들이 더욱 합심·단결해 노인의 복지증진과 노인행복사회 실현을 위해 노력하고, 신도청 시대 새로운 천년 역사의 길을 앞장서 나가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이에 김관용 경북도지사는 “국내외 정세가 혼란스러운 때 일수록 대한민국의 기초를 만든 어르신들의 경륜과 지혜, 지역발전을 위한 성원과 지원이 필요하다”고 화답했다.

또 “생생지안(生生之安)의 가치를 되새기며 도민 모두가 생업을 통해 편안해지도록 최선을 다해 민생과 생활현장 구석구석을 살피겠다”고 말했다.

shine@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쿠키영상

1 /
5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