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치킨집 등 프랜차이즈 식당 하루 36곳씩 폐업

이연진 기자입력 : 2017.03.20 05:00:00 | 수정 : 2017.03.19 16:03:15

[쿠키뉴스=이연진 기자] 소비심리가 얼어붙고 경쟁이 포화에 이르면서 프랜차이즈 식당 폐업률이 역대 최고 수준까지 치솟았다.

20일 공정거래위원회 가맹사업거래 통계에 따르면 2015년 문을 닫은 프랜차이즈 식당 수는 1만3,241개로 전년의 1만1,158개보다 18.7% 증가했다. 이는 하루 평균 36곳씩 문을 닫은 셈이다.

업종별로는 한식이 2,805개로 가장 많았고 치킨(2,793개), 주점(1,657개), 분식(1,375개), 커피(1,082개), 패스트푸드(567개) 등이 뒤를 이었다. 

새로 문을 연 프랜차이즈 식당은 2만2,536개로 전년의 2만4,616개보다 9.2% 감소했다. 업종별 평균 폐점률은 12.0%로 전년의 10.9%보다 1.1%포인트 상승한 반면 평균 개점률은 20.9%로 전년의 25.6%보다 4.7%포인트 하락했다.

lyj@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쿠키영상

1 /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