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이순형 서울대 명예교수, ‘학교법인 인제학원’ 신임 이사장 선출

강종효 기자입력 : 2017.03.20 14:06:17 | 수정 : 2017.03.20 19:54:19

이순형 인제학원 이사장

[쿠키뉴스 김해=강종효 기자] 학교법인 인제학원(인제대학교·백병원)은 최근 정기이사회를 열고 신임 이사장에 이순형 박사(81 서울대 명예교수)를 선임했다고 20일 밝혔다.

이사장 임기는 4월6일부터 2019년 7월19일까지다.

이순형 박사는 1962년 서울대학교 의과대학 학·석·박사 학위(기생충학 전공)를 받고 1969년부터 서울의대에서 교편을 잡았다.

그는 서울대에서 풍토병연구소 소장, 교무담당학장보, 서울의대 학장, 의학교육연수원장 등을 맡아 평생 기초의학 발전과 후학양성에 힘썼다.

기생충학을 전공한 이순형 박사는 세계 최초로 신종 기생충인 ‘참굴큰입흡충’의 인체감염 사례와 우리나라 집쥐에서 발견된 ‘서울주걱흡충’의 인체 기생 사례를 세계 최초로 발견해 보고 하는 등 우리나라 기생충학 학자 중 세계적으로 가장 권위 있는 연구자로 평가받고 있다.

이 박사는 40년간 총 300편 이상의 연구논문을 통해 한국 기생충학 학문의 기초를 다졌으며 기생충 퇴치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보사부장관표창, 국민훈장 동백장, 홍조근정훈장 등 다수의 표창과 서훈을 받았다.

대외적으로 대한기생충학회 회장, 한국과학기술한림원 총괄부원장, 한국건강관리협회 회장을 역임했으며 현재 대한민국학술원 회원, 한국과학기술한림원 원로회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학교법인 인제학원은 인제대학교와 전국 다섯 곳에 백병원을 운영하는 한국의 대표적인 사학재단으로 1946년 백인제 박사가 모든 개인 재산을 기부해 한국 최초로 민립공익법인인 재단법인 백병원을 설립한 것에 시초를 두고 있다.

현재 인제대학교는 7개 단과대학 40개 학과(부), 6개 대학원에서 1만5000여명의 학생을 교육하고 있으며, 전국 다섯 곳의 백병원(서울백병원·부산백병원·상계백병원·일산백병원·해운대백병원)에서는 총 3500병상을 운영하며 연간 440만명(외래·입원)의 환자를 진료하고 있다.

k123@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쿠키영상

1 /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