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대구시, 국비 3조원 이상 확보 총력전 돌입

권영진 시장 주재 내년도 국비확보 추진상황 보고회 개최

이현주 기자입력 : 2017.03.20 15:50:49 | 수정 : 2017.03.20 17:36:48

대구시는 20일 오후 시청 대회의실에서 권영진 대구시장 주재로 내년도 국비확보 보고회를 열었다. 대구시 제공.

[쿠키뉴스 대구=이현주 기자] 대구시가 내년도 국비 3조원 이상 확보를 목표로 총력전에 돌입했다.

시는 20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권영진 대구시장 주재로 내년도 국비확보(3조원 이상 목표)를 위한 주요 현안사업의 추진상황을 점검하고, 정부안 반영을 위한 대응전략을 모색했다.

특히 지역현안 대형 프로젝트인 대구경북 관문공항 건설, 영․호남 연결철도 건설, 미래형자동차 선도도시 조성, 맞춤의료 기반의 첨단의료복합단지 조성 등을 정부정책에 반영시키는데 주력할 방침이다.

또 현재 진행 중인 예타조사 사업(6건 2.1조원)의 경우 당초 일정대로 통과하는 것에 주력하고, 향후 예타조사 대상사업도 추가 발굴해 신청한다는 전략이다.

시는 정부의 예산편성 일정에 맞춰 김승수 행정부시장과 김연창 경제부시장을 투톱으로 한 국비확보 TF팀을 꾸려, 지역현안을 중앙정부에 건의하는 등 정부예산안 반영에 선제적으로 대응키로 했다.

아울러 지역현안에 대한 정치권의 적극적인 협력을 위해 정당별 정책협의회 및 지역 국회의원 연석회의 등을 개최해 국회차원의 협력과 지원을 최대한 이끌어낼 계획이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성장가능한 대구의 미래를 위해선 국가예산 투자가 무엇보다 중요하고 절실하다”며 “미래 먹거리인 성장동력 창출을 위한 5대 핵심프로젝트(물, 에너지, 의료, 자율주행차, IoT) 중심의 신규사업을 적극 발굴하는 한편 국비 확보에 모든 행정력을 동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lhj@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쿠키영상

1 /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