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목드라마 시청률 경쟁… ‘수상한 파트너’ 상승세, ‘군주’ ‘추리의 여왕’ 하락세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수목드라마 시청률 경쟁… ‘수상한 파트너’ 상승세, ‘군주’ ‘추리의 여왕’ 하락세

이영수 기자입력 : 2017.05.18 09:50:12 | 수정 : 2017.05.18 09:50:16

[쿠키뉴스=이영수 기자] 17일 방송된 지상파 수목드라마 중 SBS ‘수상한 파트너’만 유일하게 전주 수요일 대비 시청률이 상승하고 MBC ‘군주’와 KBS2 ‘추리의 여왕’은 모두 시청률이 하락 했다.

전국 3200가구, 약 9000명을 대상으로 이날 지상파 수목 드라마 시청률을 조사한 TNMS에 따르면 이날 ‘수상한 파트너’1부 (5회) 시청률은 전주 대비 0.8% 포인트 상승한 6.9%이고, 2부(6회) 시청률은 0.6% 포인트 상승한 7.4%였다. 하지만 동시간대 수목 드라마 ‘군주’ 1부(5회) 시청률은 전주 대비 0.3% 하락한 8.5%였고, 2부(6회)는 1부 보다 더 하락한 전주 보다 0.9% 포인트 낮은 9.2%였다.

결과 현재 수목 드라마 3위에 머물고 있는 ‘수상한 파트너’와 1위인 ‘군주’의 시청률 격차가 줄었고 또 2위인 ‘추리의 여왕’과 시청률 격차도 줄어들었다. 1부와 2부 구분 없이 방송되고 있는 ‘추리의 여왕’ 시청률은 8.9%로 전주대비 0.1% 하락 했다.

이날 ‘수상한 파트너’에서는 남지현이가 마음 전하지도 못한 채 짝사랑 하는 지창욱 앓이를 하는 내용이 방송되면서 시청자들로부터 채널을 고정하게 만들었는데 18일 목요일 예고편에서 지창욱이가 남지현에게 ‘너 다시 내 사람 돼라’라는 내용이 방송되었다. 시청자들이 오늘 또 한번 ‘수상한 파트너’를 더 많이 시청할 지 궁금하다. juny@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쿠키영상

1 /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