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권영진 대구시장, 다시 시민 속으로

22일 오후 2시 영남이공대서...올해 첫 현장소통시장실 개최

이현주 기자입력 : 2017.05.19 18:08:37 | 수정 : 2017.05.19 18:08:43

[쿠키뉴스 대구=이현주 기자] 대구시는 22일 오후 2시 영남이공대 천마스퀘어 시청각실에서 지역 대학생들과 소통의 시간을 갖는 ‘시정공감 현장소통시장실’을 연다. 이는 올 들어 처음 여는 현장소통시장실 행사다.

이날 행사에서는 권영진 대구시장이 대구의 현안과 미래에 대한 고민을 담은 ‘대구의 꿈과 도전’이라는 주제로 강연한다. 강연 후에는 질의응답을 통해 지역 청년들의 애로와 고민을 듣고 대학생들의 지혜와 의견을 수렴할 예정이다.

또 주요 시정에 대해 시민들과 권 시장이 함께하는 자리를 마련해 격의 없이 자유롭게 생각과 의견을 교환하고, 시민들이 궁금한 점에 대해 교감하고 소통하는 시간을 가질 계획이다.

이에 앞서 권 시장은 영남이공대 내에 있는 창업보육센터 입주 벤처기업으로 스마트 운행기록 앱과 주문형 앱을 제작해 매출 5억원을 달성한 ‘제이코프’와 ‘창조일자리센터’를 방문해 청년취업과 관련한 전문직업교육 현장을 둘러볼 예정이다.

시는 민선 6기 출범 이후 민원발생 취약지역을 대상으로 하는 민생현장시장실과 주요 정책현장 지원을 위한 테마별 현장소통시장실을 운영해 지금까지 28일, 69곳에서 312건의 건의사항을 접수, 처리했다.

권 시장은 “청년이 살고 싶은 ‘청년도시 대구’ 건설을 위해  청년들의 목소리를 경청하는 기회를 더욱 늘려나가겠다”며 “이번 청년과의 대화를 시작으로 시민들의 목소리를 직접 듣고 일일이 챙겨 시민이 행복한 대구를 반드시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lhj@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쿠키영상

1 /
5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