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박근혜 대학 동기동창 장명진 방사청장 ‘수리온 의혹 불명예 이임’

이영수 기자입력 : 2017.07.19 11:31:10 | 수정 : 2017.07.19 13:27:00

[쿠키뉴스=이영수 기자] 국산 기동헬기 수리온 개발사업 부실 의혹으로 수사 의뢰된 장명진 방위사업청장이 이임식을 마친 뒤 19일 오전 과천 청사를 나섰다.

앞서 검찰은 지난달 26일 감사원이 장명진 방사청장 등을 업무상 배임 혐의로 수사 의뢰한 건에 대해서도 수사를 진행하고 있다.

방사청은 제대로 된 기준을 충족하지 못한 수리온의 전력화를 강행하면서 KAI를 감싼 의혹을 받고 있다.

장 전 청장은 박근혜 전 대통령의 서강대 전자공학과 동기동창으로 임명 당시 수첩인사로 주목을 받았다. juny@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쿠키영상

1 /
5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