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여기어때]‘뜨겁게 놀래! 동래온천 올래?’ 19일 부산동래 온천 축제

강민한 기자입력 : 2017.10.10 14:09:04 | 수정 : 2017.10.10 19:28:19

부산동래온천 노천족장서 족욕을 즐기는 시민들.(자료 사진)

전국 대표 온천축제인 ‘대한민국 온천대축제’가 동래읍성역사축제와 연계해 동래온천 일원에서 열려 온천 관광객 증대와 지역경제 활성화가 기대된다.

부산시는 19일부터 22일까지 동래온천 일원(호텔농심 광장 등)에서 ‘뜨겁게 놀래! 동래온천 올래?’를 캐치프라이즈로 ‘2017년 대한민국 온천대축제’가 열린다고 10일 밝혔다.

올해 온천대축제는 용왕제 퍼레이드와 온천 주제관 운영, 온천 한방 체험, 스탬프랠리 이벤트 투어 등 40여개의 각종 공연과 체험행사 프로그램이 펼쳐진다.

‘대한민국 온천대축제’는 온천에 대한 국민적 관심을 유도해 온천관광산업 발전과 지역경제 활성화 도모를 위해 2007년 전국온천주간행사로 시작했으며, 2008년부터는 온천대축제로 그 이름을 바꿔 해마다 개최하고 있다.

부산동래온천 노천족욕장.(자료 사진)

올해 주 개최지로 선정된 동래구는 동래온천의 옛 명성을 되살리기 위해 지난 2009년에도 ‘대한민국 온천대축제’를 개최해 전국적 관심을 끈 바 있으며, 스파윤슬길 조성 등 인프라 구축으로 온천장 상권 활성화에 크게 기여했다.

축제기간 중 행정안전부, 한국관광공사, 온천협회, 온천학회 등 온천대축제 협력기관과 온천발전 심포지엄, 전국 온천종사자 교육, 온천협회 이사회 등 온천산업의 발전과 활성화를 위한 활발한 학술·교육 활동도 실시될 예정이다.

특히 올해 23회째를 맞고 있는 동래읍성역사축제가 같은 시기에 동래문화회관 일원에서 개최돼 일석이조의 즐거움을 누릴 수 있다.

또 부산관광공사, 해운대구와 연계해 ‘찾아가는 홍보관’ 차량을 운영, 행사장을 찾는 방문객의 교통 편의를 위해 부산역, 해운대구(노보텔호텔 앞)에서 동래구 행사장으로 무료 셔틀버스도 운영 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부산의 온천 관광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온천 상품 및 프로그램을 지속 개발해 운영하며, 이번 온천대축제를 계기로 과거 온천휴양 중심지로 부산 온천의 옛 명성을 되살리고 온천 산업 발전의 계기가 되기를 기대 한다”고 말했다.

부산=강민한 기자 kmh0105@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쿠키영상

1 /
5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