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김현미 장관, 중앙아시아·터키·이란 방문…해외인프라 협력 외교 나선다

이연진 기자입력 : 2017.10.16 13:20:32 | 수정 : 2017.10.16 13:20:35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을 단장한인프라 수주지원단이 오는 20일까지 중앙아시아의 우즈베키스탄, 터키, 이란을 방문한다.

16일 국토부에 따르면 정부 간 협력·금융조달·기술지원을 포괄하는 전방위 수주 지원 활동에 나서는 이번 수주지원단은 민관합동 형태로 구성됐다. 수주지원단에는 수출입은행, 무역보험공사 등 정책금융기관과 한국도로공사, 한국수자원공사 등 인프라 공기업, 건설 인프라 분야 민간 기업들이 포함됐다.

김 장관은 중앙아시아와 중동권 전략국가인 우즈베키스탄, 터키, 이란의 인프라 관계 장관 등과 고위급 협력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대표단은 민간·공공 협의채널을 함께 가동해 대형 프로젝트에 우리 기업 참여 방안을 논의하고 협력 사업이 원활히 추진되고 안정적인 수익을 창출할 수 있는 사업구조를 협의한다.

아울러 현지 인프라 기업과 지상사가 참석하는 합동 간담회를 개최해 해외 현장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진출 기업들의 현안을 고위급 협력 활동을 통해 지원할 계획이다.

이연진 기자 lyj@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이미지
SPONSORED

기자수첩

������

월요기획

������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