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신한은행, 사무라이본드 263억엔 발행 성공

조계원 기자입력 : 2017.10.27 13:10:51 | 수정 : 2017.10.27 13:10:51

신한은행은 일본 채권시장에서 엔화 263억엔(27일 기준, 2600억원) 규모의 사무라이본드 공모 발행을 성공적으로 마무리 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발행한 사무라이본드는 총 263억엔 규모로 1.5년물 13억엔, 3년물 167억엔, 5년물 83억엔이 각각 발행됐다. 발행금리는 만기별로 각각 0.18%, 0.36%, 0.52%로 동일 만기 기준 역대 한국계 시중은행 사무라이 본드 발행물 중 최저 금리이다.

신한은행의 당초 이번 발행 목표는 150억엔이었으나, 역외 투자자들의 높은 관심으로 목표를 초과한 총 263억엔의 수요가 확보됐다.

신한은행은 이번 채권 발행이 미 하원의 초강력 대북제재법안인 “오토 윔비어法” 통과 등 북한 관련 지정학적 리스크가 지속적으로 부각되는 가운데 보수적 투자성향이 강한 사무라이본드 시장에서 신한은행 크레딧의 우수성을 재차 인정받은 것으로 평가하고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국내 4대 시중은행 중 유일하게 사무라이 수시발행 기반(Shelf)을 유지하는 가운데 경쟁력 있는 금리로 사무라이본드 발행에 성공함으로써 정기적 발행기관으로서 입지를 구축하는 계기가 되었다”며 “이번 발행으로 조달시장 다변화 및 국외점포의 엔화 영업 지원에 큰 도움이 될 수 있다는 점 역시 의미가 있다”고 평가했다.

조계원 기자 Chokw@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쿠키영상

1 /
5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