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금감원, 부원장보급 임원 9명 전원 교체

김태구 기자입력 : 2017.11.20 18:30:56 | 수정 : 2017.11.20 18:31:25

금융감독원이 20일 부원장보(8명)와 전문심의위원(1명) 등 부원장보급 임원 전원을 교체하는 인사를 단행했다. 은행 담당 부원장과 부원장급인 금융소비자보호처장 인선은 다음 주 이뤄질 전망이다.

임명된 임원은 민병진(기획·경영), 최성일(업무 총괄), 설인배(보험), 오승원(은행), 윤창의(중소·서민금융), 김도인(금융투자), 조효제(공시·조사), 정성웅(금융소비자보호) 부원장보와 박권추 회계 전문심의위원이다. 임기는 오는 20일부터 2020년 11월 19일까지 3년이다.

금감원은 “새로이 임명된 임원은 금융에 대한 전문성과 리더십 그리고 혁신에 대한 마인드를 겸비한 전문가들로 평가되고 있다”면서 “이번 임원 인사를 계기로 채용비리 등으로 흐트러진 조직 분위기를 일신하고 당면한 대내·외 혁신 과제를 차질없이 이행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금융위원회는 유광열 수석부원장과 원승연 자본시장 담당 부원장을 지난 16일 임명했다.

김태구 기자 ktae9@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쿠키영상

1 /
5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