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정의당 “안희정 성폭행… 전형적이고 추악한 권력형 성범죄”

이영수 기자입력 : 2018.03.06 09:37:09 | 수정 : 2018.03.06 09:37:13

정의당 추혜선 수석대변인은 5일 “여권의 유력한 대선주자로 손꼽히는 안희정 충남도지사가 현직 수행비서를 지속적으로 성폭행해왔다는 충격적인 사실이 드러났다”고 밝혔다.

이어 “피해자는 오늘 저녁 뉴스에 직접 출연해 자신의 피해사실을 알리면서 국민들에게 도움을 청했고, 추가 피해자가 있다는 사실을 시사했다. 이 모든 것이 사실이라면 매우 전형적이고 추악한 권력형 성범죄”라고 비난했다.

또 “안희정 지사측은 합의된 관계였다며 해당 사실을 부인했지만, 이는 성폭력 사건에서 가해자들의 전형적인 반응”이라며 “안 지사와 합의를 할 평등한 관계가 아니라는 피해자의 증언은 위계와 권력관계에 의한 폭력임이 명확하게 드러난 대목”이라고 지적했다.

추혜선 수석대변인은 “안희정 지사는 피해자에게 용서를 빌고 충남도지사직에서 즉각 사퇴하기 바란다. 아울러 그에 맞는 죄값을 치러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영수 기자 juny@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