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포천시, 중앙부처 공모사업에 선정돼 국비 확보

문화부 주최 ‘길 위의 인문학’ ‘독서동아리 공간나눔' 등...5200만원 확보

박현기 기자입력 : 2018.05.16 10:24:35 | 수정 : 2018.05.16 10:24:30

포천시청 청사

경기도 포천시는 문화체육관광부 주최 길 위의 인문학독서동아리 공간나눔사업등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돼 국비 5200만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길 위의 인문학' 사업은 도서관을 거점으로 지역의 역사, 문학, 예술 등 다양한 인문 콘텐츠를 활용해 인문학 강연과 탐방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인문독서 프로그램이다. 중앙일동영북도서관 등 3개관이 선정돼 도서관당 1000만원의 국비를 확보했으며, 오는 6월부터 11월까지 도서관별로 다양한 주제를 가지고 사업을 운영한다.

'독서동아리 공간나눔' 사업은 지역 내 유휴공간을 주민들의 독서모임 장소로 활용해 일상 속 책 읽는 공동체 문화를 확산시키기 위한 사업으로 올해 전국에서 10개 지자체가 선정됐다.

경기도에서는 포천시가 유일하게 선정돼 2400만원의 국비를 확보했다. 시는 공공시설 및 카페를 독서동아리 활동공간으로 제공하고, 독서동아리 활성화를 위해 독서토론 코칭 강사 파견, 독서동아리 연합 문학기행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포천시 관계자는 도서관 11단 사업, 장애인 독서문화 프로그램 지원사업을 시작으로 길 위의 인문학 사업과 독서동아리 공간나눔사업 등 다양한 공모사업에 선정돼 양질의 독서프로그램을 제공할 수 있어 기쁘다앞으로도 중앙부처 공모사업에 적극 참여해 국비 확보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포천=박현기 기자 jcnews@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이미지
SPONSORED

기자수첩

������

월요기획

������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