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MBC ‘전지적 참견시점’ 조사 마무리, 16일 기자간담회 개최

MBC ‘전지적 참견시점’ 조사 마무리, 16일 기자간담회 개최

인세현 기자입력 : 2018.05.16 09:54:12 | 수정 : 2018.05.16 09:54:06

MBC가 세월호 희생자를 희화화했다는 의혹을 바고 있는 ‘전지적 참견시점’에 대한 자체 조사를 마무리하고 16일 오후 결과를 발표한다.

MBC는 ‘전지적 참견시점’의 조사위원회 활동 종결을 알리며 이날 오호 2시 서울 성암로 MBC 사옥에서 조사위원회 기자간담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앞서 ‘전지적 참견시점’은 지난 5일 방송에서 이영자가 어묵을 먹는 장면을 내보내며 세월호 뉴스 특보 화면을 합성해 사용했다. 이 장면은 극우 성향 온라인 커뮤니티 일간베스트에서 세월호 참사 희생자를 모욕한 것을 연상시켜 논란을 빚었다.

MBC는 내부 인사 5명과 세월호 참사 진상 특별위원회 위원으로 활동했던 오세범 변호사로 조사위원회를 꾸려 내부 조사에 나섰다.

최승호 MBC 사장은 자신의 SNS를 통해 세월호 유가족과 시청자, 이영자에게 사과하기도 했다.

‘전지적 참견시점’은 오는 19일까지 결방을 확정한 상태다.

인세현 기자 inout@kukinews.com / 사진=MBC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이미지
SPONSORED

기자수첩

������

월요기획

������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