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독일 전통 축제 마이페스트, 부산 상륙한다

이다니엘 기자입력 : 2018.05.17 09:32:05 | 수정 : 2018.05.17 09:32:08

독일의 전통 축제인 마이페스트(Maifest)가 부산에 상륙한다.

부산대는 한국해양대, 부산외국어대 등과 함께 독일의 전통 축제인 마이페스트를 19일 오후 2시 넉넉한터 광장에서 진행한다고 밝혔다.

마이페스트는 독일에서 매년 5월에 열리는 마을 축제다. 광장에 풍요를 상징하는 장대나무인 마이바움(Maibaum)을 세운 뒤 지역의 안녕을 기원하고 음식을 나눠 먹으며 춤과 노래를 즐기는 풍습에서 비롯됐다.

이번 축제에 부산대, 한국해양대, 부산외국어대 재학생과 독일 유학생들이 참가해 독일 민속춤, 합창 등 다양한 친교 행사를 연다.

축제장에는 맥주 무료 시음회와 소시지, 샐러드 등 각종 독일 전통 음식도 공개될 예정이다.

독일문화원, 독일학술진흥처, 독일대사관, 독일계 기업 등이 부스를 마련해 독일 연수, 취업, 관광 등을 안내한다.

이다니엘 기자 dne@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이미지
SPONSORED

기자수첩

������

월요기획

������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