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북미정상회담] 트럼프, 김정은 ‘칭찬’ 쏟아내…리틀로켓맨→똑똑한 협상가

이소연 기자입력 : 2018.06.12 16:20:32 | 수정 : 2018.06.12 16:20:38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에 대한 칭찬을 쏟아냈다. 

트럼프 대통령은 12일 오후 싱가포르 센토사 섬 카펠라 호텔에서 김 위원장과 단독·확대정상회담 등 역사적인 만남을 가졌다. 트럼프 대통령은 공동성명을 채택하는 서명식에서 김 위원장에 대해 “매우 훌륭하고 매우 똑똑한 협상가”라며 “그는 국민을 위해 협상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김 위원장이 매우 재능 있는 사람임을 알게 됐다”며 “또한 그는 자기 나라를 매우 사랑한다는 점도 알게 됐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김 위원장과 매우 특별한 유대를 갖게 됐다”며 “함께 하게 돼 영광이었다”고 이야기했다. 

김 위원장을 백악관으로 초청할 것이라는 언급도 나왔다. 트럼프 대통령은 백악관 초청과 관련 “틀림없이 그럴 것”이라며 “우리는 여러 번 만날 것”이라고 강조했다. 

지난해 트럼프 대통령은 북한의 핵실험과 미사일 도발 등이 지속되자 김 위원장을 ‘꼬마로켓맨’으로 지칭하는 등 비하하는 표현을 써왔다. 그러나 남북정상회담이 진행되는 등 해빙 분위기가 이어지자 표현이 달라졌다.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달 김 위원장에 대해 ‘훌륭한’ ‘정중한’ 등의 표현을 쓰며 예우했다. 

이소연 기자 soyeon@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이미지
SPONSORED

기자수첩

������

월요기획

������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