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대구대표도서관의 이름을 지어주세요

대구시, 7월 6일까지 캠프워커 헬기장 반환부지 도서관 명칭 공모… 2021년 7월 개관

최태욱 기자입력 : 2018.06.13 14:10:25 | 수정 : 2018.06.13 14:10:33

대구대표도서관 건축설계 공모 당선작 투시도. 대구시 제공

대구시가 오는 2021년 7월 개관 예정인 대구대표도서관(가칭)의 이름을 공모한다.

이번 공모는 14일부터 7월 6일까지 3주간 진행되며 대구대표도서관에 관심 있는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응모는 대구시 홈페이지를 통해 지역 도서관의 컨트롤 타워 및 문화복합 공간의 중심 역할을 할 대구대표도서관의 건립 취지에 맞는 대중성, 상징성, 독창성을 가진 명칭을 취지와 함께 기재해 신청하면 된다.

최종 명칭은 시민 선호도 조사와 전문가들로 구성된 선정위원회 등을 거쳐 8월 1일 발표된다.

신청작 중 우수작 3편을 심사해 100만 원 상당의 문화상품권을 지급한다.

대구대표도서관은 남구 캠프워커 헬기장 반환부지(대명동 67-2번지 일원)에 연면적 1만 4350㎡, 지하 1층~지상 4층 규모로 건립된다.

일반자료실, 어린이자료실, 대구학자료실, 멀티미디어존 등 각종 자료실 외에도 보존서고, 다목적 강당, 회의실, 강좌실, 그룹스터디룸, 전시실, 북카페, 식당 등으로 채워진다.

60여년간 도시와 단절됐던 캠프워커 반환부지가 공원으로 재탄생되면서 지역 커뮤니티의 중심뿐 아니라 문화복합공간으로서의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현재 대구대표도서관은 2017년 하반기 건축설계 공모를 통해 건축설계가 진행 중이다.

또 경북대 산학협력단에서 시민들에게 최상의 도서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도서관의 효율적 운영을 위한 운영기본계획 수립 연구용역도 진행하고 있다.

대구시 진광식 시민행복교육국장은 “새로 건립될 대구대표도서관은 지역 도서관의 허브로서 시민의 독서 문화를 선도하고 지식 정보의 중심으로 시민들에게 다양한 도서관 서비스와 대구학 연구의 산실로서 기능을 하게 될 것”이라며 “대구대표도서관의 네이밍 시민공모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대구=최태욱 기자 tasigi72@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이미지
SPONSORED

기자수첩

������

월요기획

������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