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오리온, 리온 윌리엄스 대체 선수로 영입

오리온, 리온 윌리엄스 대체 선수로 영입

문대찬 기자입력 : 2018.11.08 14:46:57 | 수정 : 2018.11.08 14:46:54

사진=KBL 제공

오리온이 데릴 먼로의 대체 선수로 리온 윌리엄스를 선택했다. 

KBL에 따르면 고양 오리온은 지난달 27일 LG전에서 발목 부상을 당한 데릴 먼로를 대신해 윌리엄스를 대체 선수로 영입한다고 밝혔다.

오리온은 먼로 부상 뒤 외국인 선수 1명으로 경기를 치렀으나 결과는 3연패였다. 

마땅한 대체 선수가 없어 고심이 깊었지만 SK의 애런 헤인즈를 대신해 대체 선수로 뛰던 윌리엄스가 최근 무적 신분이 되면서 그와 손을 잡았다.

윌리엄스는 올 시즌 10경기에 나서 평균 16득점, 11.8리바운드를 기록했다. 

윌리엄스는 지난 2012-2013시즌부터 두 시즌 동안 오리온 유니폼을 입고 뛴 경험이 있어 적응에는 큰 문제가 없을 것으로 보인다.

윌리엄스는 8일 열리는 LG전부터 출전이 가능하다. 

문대찬 기자 mdc0504@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