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그래미 레드카펫 밟은 방탄소년단 “꿈같은 순간”

그래미 레드카펫 밟은 방탄소년단 “꿈같은 순간”

이은호 기자입력 : 2019.02.11 10:35:31 | 수정 : 2019.02.11 10:35:37

사진=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래미 어워즈 레드카펫을 밟은 그룹 방탄소년단이 “꿈같은 순간”이라며 감격스러워했다.

방탄소년단은 10일(현지시각) 미국 로스앤젤레스 스테이플스센터에서 열린 제61회 그래미어워즈에 시상자로 참여한다. 시상식 레드카펫 행사에서 여러 외신을 만난 이들은 “영광이다. 이 순간을 즐기고 있다. 꿈같은 순간이다. 이 순간을 가능하게 해준 아미에게 감사하다”고 입을 모았다.

어느 부문을 시상하는지 말해줄 수 있느냐는 질문에는 “비밀이다”고 답하며 웃었다. 멤버들은 “시상은 처음이다. 게다가 그래미라니, 굉장히 긴장된다. (멤버들이) 함께라면 할 수 있을 것 같다.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새 음반에 관한 관심도 뜨거웠다. 리더인 RM은 “열심히 작업했다. 곧 나온다. 팬들에게 바치는 음반이다. 많이 듣고 좋아해주셨으면 좋겠다”고 귀띔했다. 이들은 앞서 열린 국내 시상식에서도 새 음반을 준비 중이라고 밝혀 전 세계 팬들의 기대를 받아오고 있다.

보수적이기로 유명한 그래미 어워즈에 한국 가수가 시상자로 무대에 서는 건 방탄소년단이 처음이다. 이들은 지난해 참석한 빌보드 뮤직 어워즈와 아메리칸 뮤직 어워즈에 이어 미국 3대 음악 시상식에 모두 초대되는 역사를 썼다. 

이은호 기자 wild37@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