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정겨운 아내 김우림 "남편 이혼 사실 알고 父 한참 울어"

정겨운 아내 김우림 "남편 이혼 사실 알고 父 한참 울어"

장재민 기자입력 : 2019.02.12 06:06:51 | 수정 : 2019.02.12 09:01:13

사진=방송 캡처

정겨운의 아내 김우림이 정겨운의 이혼 이력을 알게된 아버지가 눈물을 흘렸다고 밝혔다. 

지난 11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는 새로 합류한 정겨운 김우림 부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정겨운은 "김우림의 남편 정겨운"이라고 자신을 소개했고, 김우림은 "정겨운 아내 김우림"이라고 말하며 시작부터 달달한 분위기를 풍겼다.

정겨운은 장인, 장모와도 막역한 분위기로 눈길을 끌었다. 그러나 정겨운은 처가댁에 항상 미안한 마음이 컸다.

정겨운은 제작진과 인터뷰에서 "우림이를 많이 사랑하시고 딸을 아끼셨으니까. 항상 죄송했다"며 눈시울을 붉혔다. 

김우림은 "사실 처음에는 아빠가 정겨운의 상황에 대해서 모르셨다. 조금 이기적일 수 있지만 직업이나 과거를 신경 쓰지 않고 편견 없이 봐 줬으면 해서 이름을 말 안했다"고 말을 꺼냈다.

우연히 정겨운의 이혼 뉴스를 접하게 된 장인에 대해 장모는 "솔직히 그때 힘들었다. 남편이 그날 아침에 운동하다가 예비사위인 정겨운의 이혼 뉴스를 봤다가 주저앉고 하루 종일 차 안에서 울었다고 하더라"라고 밝혔다.

김우림은 "아빠가 우는 걸 처음 봤다. 우는 것 만으로도 '이 만남은 안 되는 거구나' 라는 생각이 들었다. 아빠가 그렇게 힘들면 '나는 오빠 안 만나도 된다'고 먼저 말을 했었다"고 털어놨다. 

장재민 기자 doncici@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