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쿠키영상] 박해미, 황민과 협의 이혼, 25년 결혼생활 종지부…"사람 두 명 죽였는데 4년 형 받은 게 충격"

박해미, 황민과 협의 이혼

윤광석 기자입력 : 2019.05.14 11:38:15 | 수정 : 2019.05.14 11:38:09

쿠키뉴스 / 황민 SNS


뮤지컬 배우 박해미(55)가 남편 황민(46)과 결혼생활 25년 만에 이혼했습니다.

오늘(14일) SBS funE에 따르면 박해미와 황민은 지난 10일 협의이혼에 합의했는데요.

박해미 측 송상엽 변호사는 "양측은 원만하게 협의이혼 하기로 하였다는 것 외에는 일체 세부내용을 밝히지 않기로 합의했다"고 전했습니다.


황민은 지난해 8월 음주 상태에서 '칼치기' 운전을 하다가 갓길에 정차 중이던 25톤 화물차를 들이받았는데요.

이 사고로 동승했던 극단 소속 단원과 배우 2명이 사망하고, 황민을 포함한 3명이 다쳤습니다.

누리꾼들 반응 살펴보시죠.


sm****
힘들 때 함께 해주는 게 부부지만 이번 경우는 이해한다.

ag****
잘 모르겠지만 옆에서 지켜주는 게 부부 아닌가?

vp****
지금이라도 옳은 선택입니다 박해미씨 응원할게요
희망이 없는 사람과 산다는 게 얼마나 힘든 일인지 겪어보지 않은 사람은 모릅니다

la****
이혼 관심 없고, 사람 두 명 죽였는데 4년 형 받은 게 충격이다.
그것도 많다고 남편이 항소한 것도 충격이고.


황민은 특가법상 위험운전치사상 혐의로 지난해 12월 1심에서 징역 4년 6월의 실형을 선고받고 복역 중인데요.

황민과 검찰이 항소해 현재 항소심이 진행 중입니다. 윤광석 콘텐츠에디터



※ 포털에서 영상이 보이지 않는 경우 쿠키영상(goo.gl/xoa728)에서 시청하시기 바랍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