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뇌물수수 및 성범죄 의혹' 김학의, 구속영장심사 출석

박태현 기자입력 : 2019.05.16 10:10:38 | 수정 : 2019.05.16 10:10:32


뇌물수수 및 성범죄 의혹 혐의를 받고 있는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이 16일 오전 서울 서초동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에 출석했다. 

김학의 전 차관은 지난 2005년부터 2012년 사이 건설업자 윤중천씨와 사업가 최 모씨로부터 1억6000만원 상당의 뇌물과 강원도 원주 소재 별장에서 성접대를 받았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앞서 수사단은 지난 9일과 12일 두 차례에 걸쳐 김학의 전 차관을 피의자 신분으로 조사했으나 김 전 차관은 "윤중천씨는 모르는 사람"이라며 자신의 혐의를 전면 부인했다.


박태현 기자 pth@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