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한끼줍쇼’ 이경규 “황보라 남편 차현우” 말실수에 황보라 ‘수줍’

‘한끼줍쇼’ 이경규 “황보라 남편 차현우” 말실수에 황보라 ‘수줍’

이은호 기자입력 : 2019.10.09 15:56:38 | 수정 : 2019.10.09 15:56:55

사진=JTBC '한끼줍쇼' 예고편

9일 방송하는 JTBC ‘한끼줍쇼’에서는 배우 황보라가 연인인 배우 겸 영화제작자 차현우를 ‘남편’이라고 언급한 MC 이경규 때문에 수줍어하는 모습이 공개된다.

이날 제작진에 따르면 앞선 녹화에서 MC 강호동은 초대손님으로 출연한 황보라에 대해 “황보라의 남자친구가 배우 겸 영화제작을 한다”고 말했다. 이에 놀란 이경규는 황보라에게 “남편(?)이 영화제작도 하냐?”고 되물었고, 강호동은 “아직 결혼을 안 했는데 남편이라고 해도 (황보라가) 가만히 있는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당황한 황보라는 “남편이라고 하지 말라”며 수줍어했다. 그러면서도 7년간 변함없는 사랑을 보여주고 있는 남자친구 차현우에게 진심 어린 마음을 고백하며 애정을 드러냈다고 한다. 

남자친구의 친형인 배우 하정우와의 일화도 공개한다. 황보라는 하정우가 교장으로 있는 걷기학교에 다니고 있다면서 “최근에 10만보를 걸었다. 새벽 5시에 걸어서 다음 날 새벽 3시까지 걸었다”고 말했다.

함께 출연한 정만식은 “하정우가 전화해서 ‘뭐해, 보라? 나와’라고 하면 바로 걸어야 된다”고 폭로했다. 황보라는 눈치를 본 뒤 “억지로 나갔다. 10만보 걷는데 죽는 줄 알았다”라고 털어놔 또 한 번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은호 기자 wild37@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