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즈베즈다전 멀티골’ 손흥민, 차범근과 골 기록 동률…이제부터 새 역사

‘즈베즈다전 멀티골’ 손흥민, 차범근과 골 기록 동률…이제부터 새 역사

김미정 기자입력 : 2019.10.23 06:37:56 | 수정 : 2019.10.23 08:43:03

손흥민이 시즌 4,5호골을 쏘아올렸다. 차범근(121골)이 보유한 한국인 유럽 최다골과 타이의 기록이다.

토트넘이 23일 오전(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펼쳐진 츠르베나 즈베즈다(세르비아)와의 2019-2020 UEFA 챔피언스리그 B조 조별리그 3차전에서 5-0 완승을 거뒀다. 이로써 토트넘은 챔피언스리그 첫 승을 신고했고, 최근 3경기 무승 사슬도 끊어냈다.

손흥민은 해리 케인의 선제골로 1-0으로 앞서고 있던 전반 16분, 라멜라가 즈베즈다 진영 오른쪽에서 시도한 크로스를 반대편에서 정확한 타이밍에 왼발 슈팅으로 연결해 추가골을 터뜨렸다. 여기서 끝이 아니었다.

손흥민의 기세는 끝이 아니었다. 전반 44분 즈베즈다의 패스 미스를 차단한 은돔벨레가 돌파를 시도하다 페널티박스 근처에서 뛰어들던 손흥민에게 내줬다. 손흥민은 왼발로 가볍게 밀어넣으며 멀티골 작성에 성공했다.

개인통산 119골을 작성 중이던 손흥민은 2골을 추가하면서 121골을 기록, 차범근 감독이 보유하고 있는 한국인 유럽 최다골과 동률을 이뤘다.

이날 손흥민은 후반 22분 팬들의 환호와 기립박수를 받으며 필드를 빠져나왔다.

경기 후 축구 통계사이트 ‘후스코어드’는 손흥민에게 평점 9.8점을 부여했다. 역시 멀티골을 기록하면서 10점을 받은 케인에 이어 두 번째로 높은 점수였다.

김미정 기자 skyfall@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