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쿠키건강뉴스] 한국 대장암·위암 치료 ‘세계 최고’…만성질환 관리는 미흡

한국 대장암·위암 치료 ‘세계 최고’…만성질환 관리는 미흡

김성일 기자입력 : 2019.11.22 01:00:00 | 수정 : 2019.11.20 12:58:35

 

우리나라의 대장암, 직장암, 위암 생존율이 OECD 회원국 가운데 가장 높은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최근 보건복지부는 OECD의 ‘한눈에 보는 보건’ 자료를 분석해 전했는데요.

암 진단을 받은 뒤 5년간 생존할 누적 확률을 뜻하는 ‘5년 순 생존율’의 경우 우리나라가 대장암 71.8%, 직장암 71.1%, 위암 68.9%로 OECD 32개 회원국 중 1위를 차지했습니다.

반면 천식이나 당뇨 등 만성질환으로 인한 입원율은 여전히 OECD 평균을 웃돌았고, 다섯 개 이상의 약을 지속적으로 먹는 75세 이상 환자의 비율이 68.1%로 통계를 제출한 7개국 가운데 가장 높았습니다.

 

김성일 기자 ivemic@kukinews.com

 

※ 포털에서 영상이 보이지 않는 경우 쿠키영상(goo.gl/xoa728)을 통해 시청하시길 바랍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