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류현진, ESPN 선정 ‘MLB 2019 시즌 세컨드팀 선발 투수’

류현진, ESPN 선정 ‘MLB 2019 시즌 세컨드팀 선발 투수’

김찬홍 기자입력 : 2019.11.22 09:43:16 | 수정 : 2019.11.22 09:43:21

사진=로이터 연합뉴스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32·LA 다저스)이 올 시즌 메이저리그 세컨드 팀 선발 투수에 선정됐다.

미국 스포츠 전문 매체 ESPN은 22일(한국시간) “미국프로풋볼(NFL)의 올-프로팀과 미국프로농구(NBA)의 올-NBA팀처럼 메이저리그에서도 한 시즌 성적을 평가할 필요가 있다”며 올-MLB팀을 선정해 발표했다.

매체는 취재 기자 68명의 투표를 집계해 퍼스트, 세건트, 드팀마다 야수 10명, 선발 투수 5명, 불펜 투수 5명씩을 뽑았다.

류현진은 세컨드 팀 선발 투수에 선정됐다. 류현진은 셰인 비버(클리블랜드), 잭 플래허티(세인트루이스), 잭 그레인키(휴스턴), 찰리 모턴과 함께 어깨를 나란히 했다.

류현진은 올 시즌 14승 5패 평균 자책점 2.32를 기록했다.

퍼스트팀의 선발투수 5명은 게릿 콜, 저스틴 벌랜더(이상 휴스턴), 제이콥 디그롬(뉴욕 메츠), 맥스 슈어저, 스티븐 스트라스버그(이상 워싱턴)가 선정됐다.

서드팀의 선발투수는 워커 뷸러(LA 다저스), 패트릭 코빈(워싱턴), 루카스 지올리토(시카고 화이트삭스), 랜스 린(텍사스), 마이크 소로카(애틀랜타)가 뽑혔다.

김찬홍 기자 kch0949@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