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 신동지구대, 유흥업소 중심 코로나19 방역 치안 전개

/ 기사승인 : 2020-05-15 16:49:35
+ 인쇄

사진=익산경찰서

[익산=쿠키뉴스] 홍재희 기자 = 전북 익산경찰서 신동지구대가 코로나19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한 방역 치안활동을 펼치며 주민들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

15일 익산경찰서 신동지구대는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대학가 및 영등동 일대 유흥업소 밀집지역 중심으로 거점·가시적 순찰활동 등 방역 치안활동을 전개하고 있다고 밝혔다.

대학가와 영등동 먹자거리 유흥주점 등 유흥업소 밀집지역을 중심으로 유동인구가 많은 심야시간대 권역 담당 순찰차가 집중적으로 순찰을 실시하며 코로나19 확산 방지 분위기 조성에 힘쓰고 있다.

지구대장 송태석 경감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방역 치안과 범죄 예방활동을 병행해 주민들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는 지역 치안을 확립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 임성재 익산서장은 “코로나19 감염이 재확산 되는 사회적 분위기에 맞추어 범죄 예방활동과 더불어 정부에서 추진하는 정책에 따라 지역 감염이 우려되는 장소나 시설에 대한 방역적 치안활동을 적극적으로 펼쳐야 한다”고 강조했다.

obliviate@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