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런 온’ 스태프 확진…임시완·신세경 음성

이은호 / 기사승인 : 2020-09-28 14:03:57
- + 인쇄

▲ 배우 임시완(왼쪽), 신세경 / 사진=플럼에이앤씨, 나무엑터스 제공

[쿠키뉴스] 이은호 기자 =JTBC 드라마 ‘런 온’ 촬영장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지만 임시완, 신세경 등 주연 배우들은 음성 판정을 받았다.

28일 JTBC에 따르면 전날 확진된 스태프와 한 공간에 있던 배우 신세경, 임시완, 이봉련 등이 코로나19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다.

이들 외 또 다른 스태프 역시 음정 판정됐고, 나머지 스태프들도 차례로 검사 받은 뒤 대기 중인 상태다. 확진자 발생 이후 ‘런 온’ 촬영은 전면 중단됐다.

‘런 온’은 단거리 육상 국가대표와 외화번역가의 로맨스를 그린 작품으로 올 하반기 방송한다.

wild37@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