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지역경제 활성화' 위한 총력 대응 나서

한상욱 / 기사승인 : 2021-01-20 17:52:06
+ 인쇄

코로나19 위기극복 위한 지역경제 활성화 대책 보고회 개최


20일 개최된 당진시 지역경제 활성화 대책보고회 모습

[당진=쿠키뉴스] 한상욱 기자 = 당진시는 20일 시청 아미홀에서 김홍장 시장 주재로 국·소장과 부서장 등 간부공무원이 참석한 가운데 지역경제 활성화 대책 보고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보고회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침체된 지역경제와 거리두기 강화로 인해 위축된 소비심리를 되살리기 위해 분야별 대책을 보고하였으며 다양한 신규 사업을 논의하였다.

시에 따르면 안심환경 조성, 취약계층 등 지원, 소상공인·중소기업 경영안정 지원, 일자리 확대, 지역 내 소비 진작, 신속집행 추진, 세제지원 및 연대·협력 강화 분야 등에서 실질적인 지원 사업 추진을 통해 지역경제 살리기에 모든 행정역량을 집중한다는 방침이다.

분야별 지역경제 활성화 대책은 우선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거리두기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 지원을 위해 ▲소상공인 특례보증자금 지원 ▲버팀목자금 지원 ▲경영환경개선 지원 ▲사회보험료 지원 ▲노란우산공제 희망장려금 지원 ▲지방세 기한 연장 및 징수 유예 ▲상하수도요금 감면 ▲착한 임대인 세액공제 ▲당진사랑 상품권을 추가 발행하고, 중소기업 경영안정을 위해 ▲중소기업 육성자금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또한 고용위기 극복을 위한 일자리 분야에서는 ▲공공부문 버팀목 일자리 발굴 ▲고용안정망 사각지대 취약계층 발굴지원사업을 추진한다.

지역 내 소비 진작 분야에서는 ▲지속가능한 지역 소비체계 구축 ▲지역농산물 판매사업 ▲지역상권 이미지 제고를 통한 소비 활성화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그 외에도 ▲기업유치 시 지역 업체 수주 확대 추진 ▲공동주택 지역건설업체 수주율 제고 ▲고령 아파트경비원 고용유지사업 ▲지역 건설 산업 활성화 ▲코로나19 피해업체 지방세 지원 등 경제 위기 극복을 위해 다양한 사업을 추진한다.

이날 보고회에서 김홍장 시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관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이 경기 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말하며, “과감하고 신속한 재정 투입과 적극적인 일자리 창출 및 각종 소비 진작 방안을 통해 침체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도록 총력을 다 해 달라”고 당부했다.

swh1@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