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키건강뉴스] 중증응급의료센터 전국 70곳 이상 확대…격리병상 의무화

김성일 / 기사승인 : 2021-02-24 15:39:24
- + 인쇄

중증응급의료센터 전국 70곳 이상 확대


정부가 응급환자를 지역 내 최적의 병원으로 신속하게 이송하기 위한 실행계획을 마련했다고 전했습니다.
최근 보건복지부가 발표한 ‘응급 의료체계 개선 실행계획’에 따르면, 구급대와 의료진 간 차이가 있던 중증 환자 분류체계를 내년까지 일원화합니다.
더불어 대도시 위주의 권역별 38개 중증 응급의료센터를 오는 2025년까지 70개 이상으로 늘려 환자의 접근성을 끌어올릴 예정입니다.
또 감염병 응급 환자도 제때 치료받을 수 있도록 모든 응급의료기관에 격리병상 설치를 의무화하기로 했습니다.

김성일 기자 ivemic@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