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야생멧돼지 폐사체 집중수색

윤형기 / 기사승인 : 2021-03-02 15:36:22
+ 인쇄


[포천=쿠키뉴스 윤형기 기자] 경기도 포천시는 지난달 25일부터 26일까지 봄철 출산기를 앞둔 야생멧돼지 폐사체 집중수색을 실시했다.

야생멧돼지 출몰이 잦은 창수면, 일동면, 신북면 일대를 집중 수색했으나 야생멧돼지 폐사체는 발견되지 않았다.

이번 수색에는 아프리카돼지열병(ASF) 확산방지를 위한 것으로 환경부 소속 폐사체수색팀과 시 공무원 등 총 50여 명이 참여했다.

시 관계자는 "4~5월은 야생멧돼지 출산시기로 개체수가 급증한다. 민관의 협력을 통한 포획을 강화해 ASF 확산차단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현재까지 시 폐사체수색반이 발견한 야생멧돼지 폐사체 60건 중 42건이 ASF 양성으로 확인됐다.

moolgam@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