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영진 대구시장, 다음주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

최태욱 / 기사승인 : 2021-03-05 16:47:56
+ 인쇄


권영진 대구시장이 정례조회에 참석해 시정운영 방향을 설명하고 있다. 대구시 제공
[대구=쿠키뉴스] 최태욱 기자 = 권영진 대구시장은 5일 시청에서 열린 정례조회에서 “백신접종 시작으로 코로나19와의 전쟁도 새로운 시간을 맞이하고 있다”면서 “코로나19의 두터운 얼음을 깨고 계획했던 일, 예정했던 일들을 촘촘하게 챙겨나가자”고 강조했다.

권 시장은 “위드 코로나 시대에 우리가 앞으로 나아가려면 코로나19를 방역망 안에서 안전하게 통제하면서 계속 일상생활과 경제활동을 해야 한다”면서 “백신 접종을 통한 집단 면역 형성이 빠를수록 좋고, 결국 코로나19와의 전쟁을 끝내는 길”이라고 말했다. 

특히 코로나19 예방접종자로 분류되는 ‘코로나19 1차 대응요원’ 대상자 범위가 확대됨에 따라 대구시 재난안전대책본부장인 권영진 대구시장도 다음주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접종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권 시장은 “일부의 백신에 대한 불신이 있지만 국내외 사례를 보면 안전이 검증됐고 이상 반응에도 대응할 준비를 충분히 하고 있다”며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했다.

이어 권 시장은 직원들에게 “고용절벽으로 인한 위기가구를 위해 경제방역을 철저히 하고 있지만, 정부나 대구시의 손길이 미치지 못한 곳들이 곳곳에 있을 수 있으니 부족한 부분을 메울 수 있도록 세밀하게 살펴줄 것”을 지시한 뒤 “3월이 가기 전에 예정했던 일들이 어디까지 와있는지 점검해 코로나19의 두꺼운 얼음을 깨고 새롭게 시작할 수 있도록 준비해 달라“고 덧붙였다.

tasigi72@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