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유시민 “(유권자) 그래 찍어는 준다. 그런데 너 여기까지야”… 이재명, 선거 후 생각해야

이영수 기자입력 : 2018.06.14 09:14:05 | 수정 : 2018.06.14 10:45:37

사진=MBC TV 선거방송 ‘배철수의 선거캠프’ 캡처

“두 번째는 제대로 찍은 이재명 표의 경우에도 그걸 이 후보의 말을 믿어서라기보다는 ‘그래 찍어는 준다. 그런데 너 여기까지야’ 속으로 그렇게 생각하면서 찍은 유권자가 많을 거다.”

유시민 작가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후보에 대해 “선거 결과가 좋게 나오더라도 이 후보 쪽에서는 깊이 생각해봐야 할 문제”라고 조언했다.

유 작가는 13일 MBC TV 선거방송 ‘배철수의 선거캠프’에서 지상파 3사(SBS, KBS, MBC) 출구조사에서 경기도지사 선거 1위인 이 후보에 대해 “두 번째는 제대로 찍은 이재명 표의 경우에도 그걸 이 후보의 말을 믿어서라기보다는 ‘그래 찍어는 준다. 그런데 너 여기까지야’ 속으로 그렇게 생각하면서 찍은 유권자가 많을 거다”라고 유권자들의 마음을 짐작했다.

유 작가는 “도지사가 되는데 결정적인 결격 사유라고 판단하지는 않았으나 이재명 후보에 대한 어떤 신임, 신뢰, 이런 것들이 많이 훼손된 상태로 표를 준 것은 맞다. 이 문제에 관해서는 선거 결과가 좋게 나오더라도 이재명 후보 쪽에서 깊이 생각해 봐야 할 문제”라고 말했다.

또 ‘여배우 스캔들’ 의혹에 대해선 “이재명 후보가 안 그랬는지는 알 수 없지만 서로 말이 엇갈리니까. 그랬다고 하더라도 그 자체가 문제라기보다는 만약 그랬다고 가정할 경우에 그걸 감추고 싶었을 것”이라며 “이어 "2010년에 이 문제가 처음 제기됐을 때부터, 첫 시장선거에 나왔을 때부터 아니라고 이야기를 해버렸다. 일단 아니라고 해버렸기 때문에 계속 아니라는 입장을 고수할 수밖에 없는 것”이라고 본인 생각을 밝혔다.

이영수 기자 juny@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이미지
SPONSORED

기자수첩

������

월요기획

������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