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쿠키영상] '실화탐사대' 조두순 얼굴 최초 공개 "피해자 옆집 살아도 막을 방법 없어"…‘현재 얼굴도 공개하자’

조두순 얼굴 최초 공개 "옆집 살아도 못 막아"

원미연 기자입력 : 2019.04.25 13:56:52 | 수정 : 2019.04.26 14:38:09

MBC

아동 성폭행범 조두순(67)의 얼굴이 처음으로 공개됐습니다.

어제(24일) 방송된 MBC 「실화탐사대」는
2008년 여아를 납치해 성폭행한 혐의로 수감 중인 조두순의 얼굴을 공개했는데요.


이날 제작진은 "성범죄자 출소 후 '성범죄자 알림e'를 통해 공개되는
사진과 실거주 등록지 등 신상정보를 피해자 가족에게 공유해도
명예훼손으로 처벌받을 수 있는 게 대한민국의 법이다.
조두순이 출소 후 피해자의 옆집에 살아도 막을 방법이 전혀 없다."며
재범에 대한 우려로 조두순의 얼굴을 공개하기로 했다고 설명했습니다.

방송에 따르면, 성범죄자 실거주지로 등록된 곳 중에는
무덤·공장·공터 등 부정확한 정보들이 상당수 섞여 있었는데요.

또한 초등학교 바로 앞에서 거주하거나
보육원에서 자원봉사자로 활동하는 아동 성범죄자도 있었습니다.

제작진은 "미성년자를 성폭행하고도
다시 같은 장소에서 목회 활동을 하는 목사도 그 사례"라고 지적했는데요.

누리꾼들 반응 살펴보시죠.


is****
조두순 얼굴 신상 공개
이건 국민 100퍼센트가 찬성한다! 현재 얼굴도 빨리 공개하자

tk****
조두순이 또 범죄를 저지르면... 그 책임은 누구에게 있는 걸까?

ha****
성범죄자 강력 처벌 안 하니 제2, 제3의 조두순이 계속 생기는 거다.
판사는 가해자 편에 서지 말고 피해자를 보호해야 한다.

wl****
얼굴 공개됐으니 빵에 계속 있는 게 낫겠네.
조두순 가만 안 두겠다는 사람들 줄 섰던데


한편, 조두순은 2008년 아동을 납치하고 성폭행한 혐의로 2009년 기소돼
검찰에 무기징역형을 구형 받았지만,
1심 판결에서 재판부는 심신미약 등을 이유로 징역 12년을 선고했는데요.

이후 조두순은 "형량이 너무 무겁다."고 항소했으나 기각됐습니다.

현재 조두순은 경북 청송군에 위치한 경북북부 제2교도소 독방에 수감 중인데요,
오는 2020년 12월 13일 출소할 예정입니다. 원미연 콘텐츠에디터




※ 포털에서 영상이 보이지 않는 경우 쿠키영상(goo.gl/xoa728)에서 시청하시기 바랍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