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슈퍼푸드’ 의성마늘 수확 한창…즙액이 풍부하고 매운맛이 강해

최재용 기자입력 : 2019.06.11 15:30:59 | 수정 : 2019.06.11 15:37:10

경북 의성군 농민들은 마늘 수확에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다. 의성군 제공.

경북 의성은 최근 본격적인 마늘 수확철을 맞아 바쁜 농번기를 보내고 있다.

11일 의성군에 따르면 경북도농업기술원은 올해 의성마늘 수확량을 1만9000여t으로 내다봤다.

의성에서 재배되는 마늘은 한지형과 난지형으로 나뉘며, 재배면적은 1700ha(한지 1323ha, 난지 377ha)이다. 한지형 마늘재배는 전국 1위이다.

의성마늘은 쪽수가 6~10쪽으로 균일하며, 즙액이 풍부하고 탄산칼슘 등 각종 무기물 함량이 높아 타 지역 마늘보다 매운맛이 강하고 향이 뛰어나다.

또 살균·항암효과, 항혈전 작용 등 약리성분이 풍부할 뿐만 아니라 저장성 또한 우수해 소비자들로부터 인기가 높다.

의성군은 의성마늘의 유명세에 힘입어 지난 3월 국내 유명 외식전문업체 ㈜엠에프지코리아(매드포갈릭)와 의성마늘을 활용한 제품개발 및 판매를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앞서 2006년 9월에 롯데푸드와 MOU를 체결하여 의성마늘햄을 출시, 10년간 분절햄 시장 1위를 고수해 오고 있다.

김주수 군수는 “전국 한지형 마늘 주산지 의성은 쌀·자두·복숭아·가지‧고추 등 다양한 먹거리를 생산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믿을수 있는’, ‘우수한’ 농산물을 생산해 소비자에게 신뢰와 품질로 다가가겠다”고 말했다.

의성=최재용 기자 gd7@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