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베리굿 조현 측 “주최 측이 준비한 의상… 과한 해석 자제 부탁”

베리굿 조현 측 “주최 측이 준비한 의상… 과한 해석 자제 부탁”

이준범 기자입력 : 2019.06.17 17:08:35 | 수정 : 2019.06.17 17:08:40

사진=박효상 기자


그룹 베리굿 조현이 코스프레 의상으로 논란의 주인공이 됐다.

조현은 17일 오전 서울 매봉산로 에스플렉스센터에서 진행된 '게임돌림픽 2019: 골든카드' 행사에 참석했다.

이날 조현은 게임 ‘리그 오브 레전드’(League of legends) 속 구미호 캐릭터인 아리로 코스프레 의상을 입고 레드카펫 위에서 포즈를 취했다. 이를 두고 온라인에선 노출이 너무 과하다는 의견과 캐릭터를 코스프레 의상으로 표현했을 뿐이라는 의견이 부딪혔다.

17일 동아닷컴에 따르면 조현의 소속사 제이티지 엔터테인먼트 측은 “금일 조현이 착용한 의상은 주최 측에서 준비한 의상”이라며 “주최 측과 충분한 협의를 거쳤고, 게임 캐릭터를 오롯이 표현하고자 하는 조현을 생각해 마련해준 의상이다. 다른 의도는 없다. 과한 해석은 자제해주셨으면 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게임돌림픽'은 게임을 즐기는 아이돌들이 참가해 게임 실력을 겨루는 아이돌 e스포츠 대회다. 이날 행사에는 슈퍼주니어 김희철, 신동, NCT 태용, B1A4 공찬, 엔플라잉 승협, 재현, 차훈, 아스트로 MJ, 진진, 프로미스나인 이나경, 박지원, 이채영, 에이프릴 채경, 예나, 레이첼, 다이아 은채, 솜이, 핫샷 윤산, 그룹 TRCNG, 베리굿 조현, 서율, 고운, 소나무 의진, 뉴썬, JBJ95 켄타, 그룹 체리블렛, 온앤오프 와이엇, MK, 키썸 등 다수의 가수들이 참석했다.

이준범 기자 bluebell@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