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경남교통문화연수원-진주한일병원, 협약 체결

-운수종사자 복지를 위한 지정의료기관

강우권 기자입력 : 2019.06.25 15:41:07 | 수정 : 2019.06.25 17:15:08

경남교통문화연수원(원장 공윤권)은 24일 진주 한일병원과 운수종사자 복지를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이 자리에는 강민국 도의회 건설소방위원장과 진주녹색어머니연합회도 함께 했다. 

이번 협약으로 운수종사자 가족 13만명과 녹색어머니회를 포함한 봉사단체 가족 7만명 등 총 20만명의 운수가족과 교통봉사가족들이 병원에서의 진료혜택을 볼 것으로 기대된다.

공윤권 경남교통문화연수원장은 "이번 협약으로 경남 서부권 운수종사자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특히, 운수가족 뿐만 아니라 교통안전을 위해서 봉사하는 봉사단체도 같이 협약을 체결해 더 의미가 큰 것 같다. 앞으로는 병원 뿐 아니라 다양한 분야에서 운수종사자와 교통봉사단체가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복지협약을 계속해서 체결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창원=강우권 기자 kwg1050@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