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창원 진해 GS물류센터 신축 공사현장서 작업자 8명 추락

강승우 기자입력 : 2019.06.25 18:29:00 | 수정 : 2019.06.26 20:30:09

25일 오후 2시28분께 경남 창원시 진해구 두동 GS물류센터 신축 공사현장 3층에서 작업하던 8명이 아래로 추락해 다쳤다. [사진= 창원소방본부]



25일 오후 2시28분께 경남 창원시 진해구 두동 GS물류센터 신축 공사현장 3층에서 작업하던 8명이 아래로 추락해 다쳤다.

이 사고로 A(52)씨 등 6명과 B(29)씨 미얀마 국적 2명이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다.

다행히 경상으로, 큰 사고로 이어지지는 않았다.

경찰은 작업 도중 안전발판이 하중을 견디지 못하고 무너지면서 사고가 발생한 것으로 보고 있다.

경남경찰청 광역수사대에서도 이 사고와 관련해 정확한 사고 원인과 신속한 규명을 위해 조사할 계획이다.

창원=강승우 기자 kkang@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