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불청' 브루노 "16년 전 소속사에 배신당해 韓 떠났다"

'불청' 브루노 "16년 전 소속사에 배신당해 韓 떠났다"

장재민 기자입력 : 2019.06.26 06:25:11 | 수정 : 2019.06.26 09:08:56

'불타는 청춘'에 '보챙과 브루노'로 잘 알려진 브루노가 새 멤버로 깜짝 등장했다.

25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서 공개된 새 친구는 과거 중국인 보챙과 함께 '한국 대장정'에 출연해 이름을 알렸던 브루노였던 것.

이날 브루노는 "고향에 온 것 같다. 배낭 여행하면서 시골에 많이 왔다 갔다 했었다"고 회상했다.

그는 한국에 16년 동안 왕래가 없었던 이유에 대해 "배신을 당했다. 소속사 계약이 가짜란 걸 알게 됐다"며 "상처가 아물어야 한국에 다시 갈 수 있겠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털어놨다.

장재민 기자 doncici@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