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스페인 언론 "이강인, 레반테 임대 이적 유력"

스페인 언론 "이강인, 레반테 임대 이적 유력"

장재민 기자입력 : 2019.06.26 07:05:40 | 수정 : 2019.06.26 07:05:44

이강인(18·발렌시아)의 레반테 임대 이적이 유력하다는 스페인 현지 보도가 나왔다.

발렌시아 지역지 ‘데포르테 발렌시아노’는 25일(현지시간) “이강인의 레반테 임대 이적 협상이 곧 마무리된다”고 보도했다.

이어 “레반테는 발렌시아와 같은 지역에 위치해 이사 없이 가족과 함께 지낼 수 있다”며 장점을 꼽았다. 

앞서 이강인은 2019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에서 골든볼 수상 후 정기적인 출전을 원한다며 발렌시아에서 논의를 펼쳐왔다.

이강인은 1월 말 발렌시아와 A팀 계약 후 3경기 출전에 그쳤다. 출전 시간을 다 합쳐도 고작 48분이었다.

한편 레반테는 규모적으로 발렌시아보다 작아 이강인은 상대적으로 주전 경쟁에서 유리하다. 지난 시즌에는 리그 15위에 머물렀다. 

장재민 기자 doncici@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