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롤드컵] 파죽지세 SKT, RNG 꺾고 4승 수확… 8강 진출 확정

[롤드컵] 파죽지세 SKT, RNG 꺾고 4승 수확… 8강 진출 확정

김찬홍 기자입력 : 2019.10.19 22:00:53 | 수정 : 2019.10.20 00:04:19

사진=라이엇 게임즈 제공

SKT가 8강 진출에 청신호를 켰다.

SKT T1은 19일(한국시간) 독일 베를린 베르티 뮤직홀에서 열린 ‘2019 리그오브레전드(LoL) 월드 챔피언십(롤드컵)’ C조 그룹 스테이지 RNG와의 경기에서 천신만고 끝에 승리했다. 1라운드를 3승으로 마감한 SKT는 RNG전 승리로 8강 진출을 확정지었다. 

퍼스트 블러드는 RNG가 기록했다. ‘페이커’ 이상혁과 ‘클리드’ 김태민이 미드를 동시에 찔렀으나 ‘샤오후’ 리 유안하오의 케일을 잡지 못했다. 역으로 ‘카사’ 흥 하오 스안의 자르반 4세가 이상혁의 라이즈를 잡아냈다. 동시에 바텀에서는 ‘테디’ 박진성이 득점을 올렸으나 ‘에포트’ 이상호의 레오나가 짤렸다. 

대치를 이어가던 양 팀은 18분경 화염 드래곤 둥지 앞에서 대규모 교전을 펼쳤다. ‘칸’ 김동하가 텔레포트를 하던 도중 발각돼 점멸을 낭비했으나, SKT는 카이사를 중심으로 완벽한 교전을 펼치며 3킬로 킬스코어 5-4로 역전에 성공했다. 하지만 내셔 남작 근처에서 김동하가 RNG의 탑과 정글에게 짤렸고, 내셔 남작까지 내주며 아쉬움을 남겼다.

밀리던 SKT가 대반격에 나섰다.

29분경 양 팀은 내셔 남작을 앞두고 대치했다. 이상혁의 라이즈가 먼저 물렸으나 탈출에 성공했고, 카이사와 갱플랭크가 딜을 쏟아부어 역전에 성공했다. SKT는 내셔 남작 버프까지 두르며 글로벌 골드를 역전했다.

기세를 탄 SKT는 34분경 RNG와의 교전에서 승리해 그대로 경기를 끝냈다. 

김찬홍 기자 kch0949@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