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단독] 이스라엘 韓관광객 400여명 마침내 귀국길에

이스라엘 韓관광객 400여명 마침내 귀국길에

곽경근 기자입력 : 2020.02.24 23:53:14 | 수정 : 2020.02.25 08:48:32

-이스라엘 전세기편 이용해 1차 221여명, 2차 180여명 귀국길에-

한국인 관광객 221명이 24일 오후 벤구리온 국제공항에서 이스라엘항공 LY특별편에 오르고 있다.(사진=이스라엘 현지 관광객 제공)

[쿠키뉴스] 곽경근 대기자 =이스라엘 정부가 24(현지시간)부터 전세기를 이용해 자국에 체류 중인 한국인 관광객들을 한국으로 돌려보내고 있다.

이스라엘 텔아비브의 벤구리온 국제공항에 발이 묶인 한국인 수백명이 현지 의료진으로부터 검진을 받은 뒤 인천국제공항으로가는 비행기에 탑승을 시작했다.

한국인 관광객 221명을 태운 이스라엘항공 LY특별편이 출발을 준비하고 있다.

현지시간 오후 4시 벤구리온 공항을 출발한 이스라엘항공 LY특별편은 24일 오전 9시경 인천공항에 도착하게 된다.

이날 밤 10시에 출발 예정인 2차 이스라엘항공 LY특별편에는 약 180여명의 관광객이 탑승할 것으로 보이나 한국인 관광객이 계속 벤구리온 공항으로 집결하고 있어 탑승인원은 다소 유동적이다.

한국 외교부는 이스라엘 정부가 이스라엘 여행 중 귀국 과정에 곤란을 겪고 있는 우리 여행객의 조기 귀국을 지원하기 위해 일체 비용 부담을 조건으로 전세기를 띄었다."고 밝혔다.

타임스오브이스라엘에 따르면 이스라엘 공항당국(IAA)은 이날 아침 현재 이스라엘에 남아있는 한국인 관광객 수는 약 800900명이라고 밝혔다.

1,2차 전세기로 400여명이 귀국하면 이스라엘 내 한국인 관광객은 500명 미만으로 줄어들 것으로 추산된다.

kkkwak7@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