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습으로 인해 페허가 된 시리아 건물

/ 기사승인 : 2017-04-05 10:01:56
- + 인쇄


[쿠키뉴스=박태현 기자] 4일(현지시간) 오전 시리아 북부 이들리브 주에서 화학무기를 사용한 것으로 의심되는 공습이 벌어졌다.

이 공습으로 어린이 11명을 포함해 58명이 숨졌다.

시리아 주민들이 공습으로 파괴된 집을 보면서 괴로워하고 있다.

pth@kukinews.com AP=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