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대, 1학기 이론 강의 모두 온라인 강의로

/ 기사승인 : 2020-05-13 09:56:27
+ 인쇄

전주대가 1학기 이론 수업을 모두 온라인으로 진행하기로 했다.

[전주=쿠키뉴스] 소인섭 기자 = 전주대(총장 이호인)는 이태원 집단 감염 사태가 발생하자 18일 예정이던 대면 수업 방침을 전면 수정했다. 지역내 감염을 우려해 1학기 이론 강의 전체를 온라인 강의로 유지키로 했다. 시험방식도 결정했다.

13일 전주대는 전날 대책회의를 통해 이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전주대는 지난 4월 13일부터 10인 이하 실험·실습·실기 수업에 한해서 대면 강의를 허용해 왔으며 사회적 거리두기 종료 후인 5월 6일부터는 수강인원의 제한을 완화하여 실험·실습·실기 수업을 대면으로 운영해 왔다. 또, 거리두기 완화에 따라 대면 수업을 전체 이론 과목에까지 확대할 방침이었다. 

하지만 이태원 지역에서 발생한 코로나19 집단감염에 따라 학내 상황이 달라졌다. 다만 실험·실습·실기 과목에 한해서만 충분한 방역조치를 거쳐 조건부, 제한적 대면 수업을 진행하는 것으로 최종 결정했다. 

강의의 질 향상을 위해 구글 행아웃밋(Google Hangouts Meet) 등 화상회의 시스템을 활용한 실시간 강의를 권장하며, 학생들의 수업 집중도 제고와 효율적인 학습을 위해 동영상 강의 수강 기간은 기존 2주에서 1주로 축소했다. 주 1회 이상 진행되는 비대면수업 학사 모니터링위원회도 지속해서 운영된다. 

수시고사 방식은 담당 교원이 학생의 의견을 종합하여 자율적으로 결정하고 기말고사는 기존 원격강좌의 경우, 온라인 시험으로 진행하되 나머지 강좌에 대해서는 대면 시험을 원칙으로 한다. 만일 코로나19가 다시 확산되어 대면 시험이 어려워질 경우에는 그 방식을 다시 안내하여 공정성과 안정성을 모두 확보할 계획이다.

isso2002@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