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 오늘(1일)부터 “한국 등 14개국 입국 허용…미국 제외”

김미정 / 기사승인 : 2020-07-01 08:33:01
- + 인쇄

[쿠키뉴스] 김미정 기자 =오늘(1일)부터 한국인의 유럽 여행이 가능해졌다.

BBC 등은 지난달 29일(현지 시간) 유럽연합(EU)이 한국을 포함한 총 14개국 국민의 EU 입국을 허용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14개국은 한국을 포함해 일본, 캐나다, 호주, 뉴질랜드, 태국, 알제리, 조지아, 몬테네그로, 모로코, 르완다, 세르비아, 튀니지, 우루과이다.

미국은 입국 허용국에서 제외시켰는데,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발생이 EU 평균보다 적은 14개 나라 여행객의 입국을 허용한 셈이다.

유럽이 해외 여행객의 입국을 허용하는 건 지난 3월 금지 조치 이후 약 넉달만이다. 그러나 한국 여행객의 유럽행이 바로 가능할 지는 조금 더 지켜봐야 한다. 이번 합의안은 권고 사항으로 실제 입국 허용 여부는 EU 국가별로 정하도록 했기 때문이다.

한편 한국은 유럽 입국자에 대해 진단검사를 실시하고 장기체류 입국자는 14일간 자가 혹은 시설 격리를 실시 중이다. 이에 따라 유럽 여행 후 한국에 돌아오는 여행자는 2주간 자가 격리를 해야 한다.

skyfall@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