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LG유플러스, 블록체인 기술로 모바일 보험청구 간소화

송금종 / 기사승인 : 2020-07-05 11:36:50
- + 인쇄


연합뉴스

[쿠키뉴스] 송금종 기자 = 휴대폰 파손·분실 보험금을 신청할 때 종이 서류를 제출하지 않아도 된다.

5일 업계에 따르면 SK텔레콤에 이어 LG유플러스가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 별도의 서류 제출 없이 휴대폰 보험금 청구가 가능한 서비스를 내놓는 등 절차를 간소화했다.

이니셜 앱 휴대폰보험 보상서비스를 이용하면 소비자는 수리 명세서와 영수증을 전자 증명서 형태로 발급받고 바로 보험사로 전송할 수 있다.

발급·제출된 증명서는 위·변조 및 유출이 불가능하도록 안전하게 관리된다.
연합뉴스


통신사마다 적용되는 휴대폰 제조사는 차이가 있다. SKT는 이 서비스를 삼성전자 서비스와 먼저 시행하고 향후 타 제조사로 확대할 예정이다.

LG유플러스는 LG전자와 삼성전자 휴대폰 이용고객 모두에 관련 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했다.

song@kukinews.com